디지털한국평생교육원 미디어센터

푸른 섬 제주, 자연유산 공동 학술연구 위한 첫 걸음
- 국립중앙과학관·국립문화재연구소·세계유산본부 간 업무협약 체결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한국평생교육원 | 펀집제작부

입력 2021-03-28 오후 11:52:07 | 수정 2021-04-12 오전 1:40:52
조회 36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푸른 섬 제주, 자연유산 공동 학술연구 위한 첫 걸음


국립중앙과학관·국립문화재연구소·세계유산본부 간 업무협약 체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중앙과학관(관장 유국희)은 3월 24일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와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 간 자연유산의 공동 학술연구를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도 자연유산의 생물상과 역사·경관적 가치를 제고하고, 천연기념물 및 자연사자원의 체계적인 발굴·확보 및 정보연계를 위한 다각적인 협력이 가능하게 되었다.


화산활동으로 만들어진 제주도는 용암동굴, 크고 작은 오름 등 독특한 화산지형을 가지고 있고, 한라산과 곶자왈 등에 다양한 생물들이 조화롭게 잘 어우러진 생태계의 보고이다.


사진설명: 국립중앙과학관 홈페이지 캡처


이러한 가치를 인정받아 제주도는, 2002년 생물권보전지역 지정을 시작으로, 2007년 세계자연유산에 등재되었고, 2010년에는 세계지질공원 인증까지, 유네스코로부터 3개 타이틀을 인증 받았다.


이번 연구는 각 기관이 보유한 서로 다른 분류군의 전문연구자를 공유함으로써, 부족한 전문 연구 분야를 상호 보완하면서, 자연유산의 생물상에 대해 보다 충실하고 효율적인 조사연구를 수행할 수 있게 된다. 연구결과는 제주도의 생태계 보존을 통한 지속가능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에는 명승 제77호인 제주도 서귀포 산방산 일대에 서식하는 천연기념물 및 자연사자원에 대한 조사?연구를 수행하며, 학술연구 결과는 내년에 공동조사 보고서로 발간되고 관련 기획전시도 개최될 예정이다. 또한 확보한 생물정보는 세계생물다양성정보기구(Global Biodiversity Information Facility) 데이터베이스 시스템을 통해 국제적으로 개방· 공유할 계획이다.


국립중앙과학관 유국희 관장은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제주도 자연유산의 보전과 보호, 그리고 침입종에 대응하여 고유 생태계를 유지하기 위해서도 생물상을 파악하는 것은 굉장히 중요하다.”면서 “이번 연구를 통해 제주도의 생물상을 더 잘 이해하고, 제주도의 생태계를 함께 지켜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영상설명 : FCN FM교육방송 전문인초청 LIVE토크쇼 ''토킹어바웃'' 방송 영상, <평생교육설립 전문가 이승훈PD>


FCN FM교육방송 부설 디지털한국평생교육원 편집제작부




펀집제작부  fmebsnews@fmebs.com

<저작권자 © 디지털한국평생교육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